상단여백
HOME 자치행정
새해 충남에서 아너소사이어티 첫 가입정문식 프로미스 대표이사, 1억 원 기부 약정식
정문식 대표이사가 기부금 1억 원을 약정한 뒤 기념촬영했다.

정문식(42) 프로미스(주) 대표이사가 올해 처음으로 충남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 가입식을 가지며 1억 원 기부를 약정했다.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이관형)는 지난 10일 아산시청에서 이관형 충남모금회장, 복기왕 아산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아산 4호, 충남 76호 회원으로 정 대표의 신규 회원 가입식을 가졌다.

정문식 대표는 프로미스(주)를 LCD 제조 라인의 핵심 제조설비를 국산화하겠다는 목표로 2011년 설립했다. 앞으로 세계 일류 장비 제조기업으로 성장시키겠다는 포부를 가진 정 대표는 직원들의 학업 의식과 애사심을 높이는데 노력하고 있다.

프로미스(주) 정문식 대표는 “사람들과의 약속 즉 신뢰가 무엇보다 중요한 비즈니스 특성상 꾸준한 기술개발에 노력해 준 직원들에게 감사드리며,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기업 이윤의 사회 환원을 더욱 꾸준히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관형 충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장은 “회사 설립 때부터 지역사회를 위해 꾸준한 기부를 실천했다”며 “이제는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서 나눔의 꿈을 실현하도록 공동모금회가 최선을 다해 도와드리고 싶다”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아너 소사이어티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1억 원 이상의 개인 고액 기부자 모임이며, 정문식 아너 소사이어티 기부금은 네팔 지진피해 등과 같은 해외지원사업에 주로 사용될 예정이다.

허성수 기자  sungshuh@hanmail.net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성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