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종합
홍일표, 국감 최우수 상임위원장 선정시민사회단체, 국정감사 정책대안 제시 돋보였다는 평가

홍일표 국회의원(홍성출신, 자유한국당·인천 미추홀갑·사진)은 지난 24일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사단법인 한국유권자총연맹 주최 ‘2018 국정감사 우수 국회의원 대상’에서 국정감사 최우수 상임위원장상을 수상했다.

홍 의원은 이번 국정감사에서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위원장으로서 감사 전 과정을 이끌며 정부의 산업 및 에너지 정책,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 방안에 대한 문제점을 지적하고 적절한 해결방안을 제시하며 주목을 받았다. 특히 여야 간 날선 대립이 펼쳐진 탈원전과 신재생에너지 문제에 대해서는 대안과 조정을 통해 회의를 파행 없이 합리적으로 중재해 나갔다는 평가를 받았다.

홍일표 의원은 “상임위원장으로서 정쟁 보다는 정책 국감이 되도록 힘썼고, 정책개발과 대안 제시, 토론과 조정이 이뤄지는 상임위원회가 되도록 노력했다”며 “이렇게 유권자 단체로부터 좋은 평가를 받고 값진 상을 수상하게 되어 큰 보람을 느낀다”고 소감을 밝혔다.

올해로 11년째를 맞이한 ‘2018년 국정감사 우수 국회의원 대상’은 올 한 해 동안 의정활동 및 국정감사 활동이 우수한 국회의원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사)한국유권자총연맹을 비롯해 (사)국가문화발전위원회, 국민정책평가연구원, 국민혈세감시단 등 시민사회단체의 추천과 각 분야의 전문가 의정평가단의 심사를 통해 선정된다.

한편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장인 홍일표 의원은 지난 26일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예산안 심사를 통해 인천과 미추홀구를 지원하는 총 150억 원의 예산을 증액 확보했다고 밝혔다.

서울=한지윤 기자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한지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