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도정의정
이종화, 실내학생체육관 건립 촉구미세먼지 무방비 노출
체육관 없는 학교 31%

충남도의회 교육위원회 이종화 의원(홍성2·사진)은 지난 25일 제309회 임시회 제2차 교육위원회 회의에서 충남교육청 본청에 관한 ‘2019년 주요 업무계획’을 청취하고, 연일 이어지는 미세먼지로부터 학생들의 건강권을 지키기 위해 실내학생체육관 건립을 촉구했다.

이종화 의원은 “미세먼지 및 초미세먼지가 국민건강, 특히 학생들의 건강을 심각하게 위협해 사회적 문제로 부상하고 있다”며 “아직 신체발달이 완성되지 않은 어린 학생들이 미세먼지에 무방비로 노출돼 폐를 비롯한 기도 등의 장기에 흡수되면 신체에 치명적인 악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최근 충남교육청이 미세먼지 대응 매뉴얼을 내놓으며 주의보·경보 등 미세먼지가 심각할 경우 체육과목의 실내 활동 강화방침을 발표했지만 체육관이 없는 학교는 이러한 교육청의 대책은 실효성이 없는 전형적인 보여주기식 대책일 뿐”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도내 초·중·고 729개교 가운데 실내체육관이 없는 학교는 220개교로 31%에 달했으며, 이 가운데 초등학교는 130개교, 중학교는 63개교, 고등학교는 27개교로 나타났다. 한편 100명 이상 재학 중인 학교에서도 21개교가 체육관이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밖에도 이 의원은 “실내체육관 건립에 가장 큰 문제는 예산 부족”이라며 “수업료 및 학교운영지원비 등의 무상교육을 실시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미세먼지로부터 우리들의 미래인 학생들의 건강을 잘 지켜내는 것이 가장 시급한 사안임을 잊어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마지막으로 “학교체육진흥법에 따라 학생들의 체육활동이 엄연히 보장되어 있음에도 불구하고 교육청이 이를 시정하지 않는 것은 명백한 잘못”이라며 “교육청은 미세먼지 등 변화된 환경에 따라 학생들이 학습권과 건강권을 보장할 수 있도록 조속히 실내체육관을 건립해야한다”고 말했다.

<충남도의회>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남도의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