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속보
홍성군 교통인프라 확립공영주차장 확충, 대중교통인프라 개선 등

군이 시 승격에 대비한 교통 인프라 개선을 위해 공영주차장 확충, 대중교통 시설 개선 등 선진 교통 기반 확립에 나선다.

주요 정책 추진과제로는 △불법주정차난 해소 △대중교통 인프라 개선 △광역도로 교통망 확충 등 3개 분야다.

우선 군민들의 주요 불편사항인 불법주정차 해소를 위해 총 180억의 사업비를 집중 투입해 공영주차장을 확충한다. 내포신도시 신경리 내에 면적 1,917㎡ 지상 5층, 주차면 200면에 이르는 주차타워를 조성하고, 행정복지센터 및 군 보건소 주변에 3,896㎡ 규모에 주차면 130면의 주차장을 조성해 인구밀집지역 주차난 해소에 나선다.

또한 생활 밀집지역 내 쌈지 주차장 5개소와 오관리 주택밀집지역내 8,824㎡에 이르는 오관리 공영주차장을 조성하고, 홍동면 소재 공영주차장 조성사업도 올해 본격적으로 삽을 뜰 예정이다.

또한 주말과 공휴일에도 평일과 같이 공영주차장 인근에 설치한 불법주정차 CCTV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며, 안전신문고 앱 등을 통한 주민 불법 주정차 바로신고도 활성화할 계획이다.

대중교통 인프라 개선에는 28억 원의 사업비를 투자한다. 관내 농어촌버스 47대의 운영적자 보전을 위해 25억 원을 지원하는 한편, 교통신호등 168개소와 교통안내 표지판 보수 및 신설 등 유지관리를 위해 총 2억 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또한 학교 앞 횡단보도 교통사고 우려존 2개소에 LED 바닥신호등 2개소를 설치해 아동보행자의 안전을 확보할 계획이다.

농어촌 버스 32대에는 공공와이파이도 구축해 대중교통의 무선인터넷 접근성을 향상시키고 주민편의가 증진 될 것으로 보인다.

이어 군 전역의 도로 연결망 확충을 위해 2022년까지 약 940억 원의 사업비를 순차적으로 투입할 계획이다.

우선 군은 2022년까지 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소향리, 대교리 일원 북서부 순환 도시계획도로 사업, 홍성역과 내포신도시를 잇는 충남도에서 시행중인 내포첨단산업단지 진입도로 개설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그 밖에 신동아아파트~대왕주유소간 도로확장공사, 제일은행~신천아파트간 도로개설사업, 현대아파트~세광아파트간 도로개설사업, 광천원동시장 도로개설사업 등 9개 도로노선에 2020년까지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주민 생활과 밀접한 교통분야 인프라 확충을 위해 차질 없이 사업을 추진할 계획” 이라며 “군정 최대현안인 시 승격 준비와 함께 그와 걸맞은 군정 각 분야 인프라 확충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홍성군>  hjn@hjn24.com

<저작권자 © 홍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성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 뉴스
PREV NEXT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