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북초등학교 이전, 신축공사 ‘착공’
상태바
홍북초등학교 이전, 신축공사 ‘착공’
  • 한기원 기자
  • 승인 2023.02.23 09:4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포신도시 중흥아파트 옆 부지 내 건립 중
오는 2024년 2월 준공 예정… 3월 개교 목표
신축공사가 시작된 내포신도시 내 홍북초등학교 조감도.

홍북초등학교 신설대체이전 신축공사가 시작됐다.

홍북초등학교(교장 이종익) 이전 신설은 충남도청내포신도시의 학교 과밀화 해소와 공동주택 개발 계획에 따라 추진됐지만 학부모들의 찬·반 투표 부결로 한차례 무산되면서 총동문회와 지역주민들이 앞장서 홍북초등학교 이전이 필요하다는 여론이 높아지면서 다시 추진됐다.

이후 지난 2021년 2월 홍성교육지원청은 홍북초등학교 이전을 위한 설명회와 1~6학년 학부모들의 찬·반 투표를 실시, 그 결과 72가구 중 73.6%(53가구)가 이전을 찬성했으며, 5월 투자심사위원회를 열고 학교 신설 안건을 심의한 뒤 교육부가 개최한 정기 2차 중앙투자심사에서 학교설립이 최종 승인됐다.

홍북초등학교는 내포신도시 중흥S-클래스 리버티 옆 1만 3000㎡ 부지(홍북읍 신경리 946)에 건축면적 4896.93㎡, 연면적 1만 6331.84㎡ 규모로 지하주차장, 유치원, 급식실, 강당, 일반교실, 특수교실, 관리실 등 지하 1층, 지상 4층의 교사동과 옥외창고, 지킴이실이 신축 예정이며, 유치원 3학급과 초등학교 37학급(특수 1학급 포함) 등 총 40학급 1038명 기준으로 오는 2024년 3월 개교를 목표로 공사가 지난 1월 말경 시작됐다.

이에 앞서 충청남도교육청은 지난 2021년 9월부터 11월까지 홍북초등학교 신설 대체이전 신축공사 설계공모를 진행했다. 새롭게 건립되는 홍북초등학교는 미래지향적이고 변화하는 교육과정에 대응할 수 있는 다양한 학습공간의 확보는 물론 안전하고 환경 친화적인 학교를 조성하고자 설계공모 방식으로 설계자를 선정, 설계자의 상징성·예술성·공간적 우수성 및 창의적 아이디어를 도출해 설계의 질을 높임으로써 ‘행복한 학교 학생중심 충남교육’의 실현이 가능한 학교시설을 조성하는데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이종익 홍북초등학교장은 “내포신도시로 신설대체이전 하게 되면서 사실 기대감보다는 많은 걱정이 앞서기도 한다”며 “급격하게 학생 수가 늘어났을 때 생길 문제에 대한 대비도 준비하고 있고, 자연 친화적인 환경에서 새로운 환경으로 변화하면서 기존 재학생들이 신축 건물과 시설에 안전하게 적응할 수 있도록 교육하기 위해 많은 고민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홍북초등학교총동문회 한 관계자는 “어릴적 교정에서 뛰어놀던 추억이 가득한 모교가 시대의 흐름 속에서 학생 수가 줄어들며 통·폐합의 위기에 직면하기도 했지만 내포신도시로 신설대체이전이 확정되면서 새로게 활력을 되찾게 되는 계기가 된 것 같아서 다행”이라면서 “당초 홍북초등학교와 중학교 통합신설이 목표였는데 신설대체이전으로 변경된 만큼 현재 추진 중인 가칭 주촌중학교를 홍북중학교로 교명을 변경 신설을 추진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내년이면 홍북초등학교가 개교 80주년을 맞이하는데, 향후 개교 100주년을 맞이하는 역사와 전통에 빛나는 명문 학교로의 성장을 기대해 본다”고 말했다.

한편 홍북초등학교는 지난 1934년 6월 5일 홍북공립보통학교(4년제)로 설립인가를 받아 같은해 7월 1일 개교했다. 1938년 4월 1일 홍북공립삼상소학교로 개칭했고, 1940년 4월 1일 수업연한이 6년제로 연장됐다. 이듬해인 1941년 6월 1일 홍북공립국민학교로 개칭했으며, 1949년 9월 30일 산수국민학교와 1957년 6월 7일 용봉국민학교 분교, 1972년 10월 2일 보성국민학교로 4학급을 분리했으며, 1996년 3월 1일 홍북초등학교로 개칭한 후 지난 1월 제85회 졸업식을 통해 졸업한 13명의 졸업생을 포함해 79년의 역사 속에 총 5524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현재 초등학교 8학급(특수 1학급 포함) 122명, 유치원 1학급 14명으로 편성돼 있으며, 특히 올해는 지난해에 비해 신입생 수가 14명에서 30명으로 두배 이상 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홍진수 2024-02-25 01:33:25
와..찐인가.. 오우..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