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 출신 태권도 스타 장준, 한국가스공사 선수단 입단
상태바
홍성 출신 태권도 스타 장준, 한국가스공사 선수단 입단
  • 황희재 기자
  • 승인 2022.09.23 08: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권도 -58kg 세계 랭킹 ‘1위’
2024 파리 올림픽 메달 시동
장준 선수(왼쪽에서 세 번째)가 지난 14일 한국가스공사에서 입단식을 갖고 있는 모습.
장준 선수(왼쪽에서 세 번째)가 지난 14일 한국가스공사에서 입단식을 갖고 있는 모습.

홍성 출신 태권도 스타 장준(22) 선수가 지난 14일 한국가스공사 태권도 선수단에 입단했다. 현재 -58kg급 세계 랭킹 1위인 장준 선수는 고교 3학년 시절 첫 국가대표 발탁 후 2018년 아시아 선수권 대회 1위, 2020 도쿄 올림픽 3위에 올랐으며, 2024 파리 올림픽 출전이 가장 유력한 선수 중 한 명으로 꼽힌다.

장준 선수는 “항상 꿈이었던 한국가스공사 태권도단에 입단하게 돼 매우 기쁘고 영광스럽다”며 “지난 도쿄 올림픽의 아쉬움을 파리 올림픽에서 풀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입단 소감을 밝혔다.

한국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영입으로 리우·도쿄 올림픽에 이어 3연속 올림픽 메달 획득을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 장준 선수가 가스공사 태권도단에서 이룩해나갈 의미 있는 성과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장준, 로마 월드 태권도 그랑프리 금메달… 개인통산 6회 우승
홍성 출신 장준·권도윤 선수, 태권도 국가대표 확정
홍성 체육꿈나무, 전국체전서 값진 메달 수확
2020 도쿄올림픽 최인정·장준 선수 격려
장준 선수, 모교 홍성고등학교 방문
‘홍성의 아들 장준’, 올림픽 첫 출전에서 메달 획득 쾌거
“도쿄올림픽 출전 장준 선수의 선전을 응원합니다”
장준 태권도 선수, 생애 첫 올림픽 출전 앞둬
홍성고 장준, 태권도 정상에 오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